• List
  • Down
  • Up
  • Write
  • Search
문화

'신중현과 엽전들' 데뷔 앨범 역대 최고 명반 300선 꼽혀

카스타드 카스타드
59 4 3
출처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654/0000077322
▲ 신중현과 엽전들 1집
▲ 신중현과 엽전들 1집
국내 사이키델릭록의 시초로 꼽히는 '신중현과 엽전들'의 첫 앨범이 최근 미국 음악 매체 페이스트가 선정한 '역대 최고 명반 300선(The 300 Greatest Albums of All Time)'에 꼽혔다. 공개 목록에 따르면 신중현과 엽전들의 데뷔 앨범이 281위, 들국화의 데뷔 앨범이 294위에 올랐다.

영미권 음악이 주를 이루는 해외 명반 리스트에 1970∼80년대 한국 음반이 포함된 것은 이례적이다.

신중현과 엽전들의 팀명과 동일한 제목의 1집 앨범에는 '미인', '생각해', '저 여인', '설레임', '나는 몰라', '할 말도 없지만' 등이 수록됐다. 페이스트는 "1976년 신중현을 포함한 아티스트 54명의 앨범 발매와 공개 연주를 금지했다"며 "이들의 노래 '미인'은 박정희 독재 체제 아래에서 금지됐지만 '생각해'와 '설레임' 같은 트랙은 완벽한 올드 스쿨 리듬 앤 블루스 보석"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신중현과 엽전들은 한국 역사상 가장 위대한 그룹 중 하나로 남아 있다"고도 덧붙였다.

홍천에서 '신중현 음악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는 신중현은 명실공히 '한국 록의 대부'로 꼽히는 인물이다. 1960년대 미8군 무대에서 실력을 쌓았으며 1964년 국내 최초의 록그룹인 ADD4를 결성, 이름을 알렸다. 이후 '신중현과 엽전들' 1집에 수록된 '미인'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1970년대 펄시스터즈, 박인수, 김정미 등으로 대표되는 신중현 사단을 이끌었고 춘천 출신 가수 김추자를 발굴, 데뷔시키기도 했다. 2009년 아시아 최초로 기타 제조사인 펜더로부터 커스텀 기타를 선물 받았다.

 

카스타드 카스타드
62 Lv. 78863/79380EXP

제 1회 디렘프로배 황금귀 선발 대회 준우승

ANKER 리버티3프로EQ콘테스트 입상




좋아하는 이어폰

 

에티모틱

 ER4SR, ER4XR 등 er시리즈와 mk5
 

수월우 

S8,A8
블레싱 1,2,2DUSK,3

뉴아리아,스타필드,KXXS,카토

츄2,란

 

 

고막이베이어요(오픈형 이어폰 개인제작자)

바이오,바이오 v2

썬,마스,어스,문

베이직

등등

 

 

소니 IER M7
 

씨오디오 
카구야,ANOU,브레이버리 RED,BLUE,RED+BLUE,

유메 미드나잇 ,유메

 

 

 

탠치짐 


나노,(구)하나
텐야,제로


 

쇼어 S12

 

7hz 타임리스 AE ,레가토

심갓 ea500

탕주 상관완아,두보

하이디션 t100

유코텍 re1 pro

등등



좋아하는 헤드폰

고막이베이어요 자작(고라도?)
젠하이저 

HD600,HD650(6XX)모멘텀4 트루와이어리스,HD660S,HD599(SE)

ReportShareScrap
숙지니 숙지니님 포함 4명이 추천

Comment 3

Comment Write
profile image 1등
처음 보는 사이트에서 꼽혔군요.
멋진 소식이네요.
-----------------------------------------
294. Deulgukhwa: 들국화 (1985)
Deulgukhwa’s debut studio album is a masterful entry into South Korea’s rock pantheon, dropped right into the middle of the country’s pop music renaissance in the mid 1980s. March is the only album Deulgukhwa made that features their OG lineup (Jeon In-kwon, Choi Seong-won, Jo Deok-hwan, Heo Seong-wook), and it sounds like a perfect amalgam of the chart-topping arena music of its era and the jaw-dropping hooks of modern K-pop. “That’s My World” blisters along with a head-splitting guitar solo from Deok-hwan enveloped by Seong-won’s synthesizers. In-kwon establishes himself as one of the greatest Korean frontmen of all time, belting stadium-sized vocals with a backdrop of anthemic technicolor from Deok-hwan and drummer Joo Chan-kwon. The sublime, sugar-sweet euphoria of “Bless You” pairs nicely with the acoustic, piano-pillowed balladry of “Just Love,” and “Until the Morning Rises” is the kind of crooner bravado replicated later in the decade by English-language great George Michael on something like “One More Try.” March sounds as epic as anything American and English pop rock was producing at the same time, perhaps even more so. —Matt Mitchell
---------------------------------------------------------------
281. Shin Joong Hyun & Yup Juns: 신중현과 엽전들 (1974)
The self-titled debut album from Shin Joong Hyun & Yup Juns is one of the greatest documents of psych- and blues-rock to ever exist, running circles around what many of their American contemporaries had done the decade prior. The three-piece, led by guitarist and vocalist Shin Jung-hyeon, drummer Kim Ho-Sik and bassist Lee Nam-yi, only lasted three years—destroyed over time by South Korea’s government, who arrested Shin Jung-hyeon for marijuana use in 1972 and committed him to a mental institution for treatment. After years of censorship, the Ministry of Culture and Public Information banned 54 artists from releasing albums and playing in public in 1976, including Shin—leading to the Yup Juns’ disbandment. The Yup Juns’ song “The Beauty” was banned under Park Chung-hee’s dictatorship, but tracks like “Think” and “Anticipation” are such perfect old-school rhythm and blues gems that merge elements of swamp and roots. The Yup Juns remain one of the greatest South Korean groups to ever exist, and they were instrumental in helping integrate a harder, grittier rock ‘n’ roll into the tastes of their generation in Seoul. —Matt Mitchell
19:33
24.06.10.
profile image
카스타드
그런데 신중현 앨범은 프론트 커버를 다른 것을 사용했네요. ㅎㅎㅎ
19:41
24.06.10.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access. Login
WYSIWYG

Report

"님의 댓글"

Are you sure you want to report this comment?

Comment Delete

"님의 댓글"

I want to Are you sure you want to delete?

Share

Perma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