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ist
  • Down
  • Up
  • Write
  • Search
지식과팁

[고찰] 음향 후기가 어려운 이유 그리고 건강

Gprofile Gprofile
286 24 35

img.jpg

안녕하세요. G입니다.

 

일반적인 상식이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생각보다 모르는 사람이 많은 음향에 대한 고찰? 입니다.

 

건강한 음감 생활을 위해서 관리해야 할 것이 많지만

특히 조심해야 하는 것은 "db" 즉 청취 볼륨 관리라고 생각합니다.

 

국립 난청 및 기타 통신장애 연구소에 따르면,
청력손실은 85dB 정도의 소리에

장기간 노출되는 것으로 시작된다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소리가 85~90 dB 수준에서

1시간에서 2시간 정도 노출되면 청력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보통 이어폰 제조 및 테스트의 기준은 90db 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90db는 얼마나 위험한지 간단하게 알아보겠습니다.

 

 img(1).jpg

상기의 표는 소음 크기에 노출해도 되는 시간의 가이드 라인입니다.

91db에서 2시간, 실제로 음악의 음압은 변화함으로 평균 90db인경우

2시간보다도 짧은 시간으로 손상이 진행된다고 생각하시는 것이

맞을 것으로 추정 됩니다.

 

대략적으로 더 알아보죠.

 

20dB : 나뭇잎 바스락거리는 바람소리, 새소리

30dB : 조용한 도서관 수준
40dB : 컴퓨터 평균 팬 소음

50dB : 냉장고 소리

65dB : 평균 대화 소리

70dB : 거리의 자동차 소음

75dB : 오토바이, 청소기 소음

85dB : 트럭 소리

90db : 헤어 드라이어 소리, 믹서기 소리, 지하철 소음 등

100dB : 전동 드릴 소리

110dB : DAP 평균 최대 볼륨, 공사장 소음

120dB : 싸이렌 소리 

130dB : 경기장 응원관중소리

140dB : 비행기,총기소리

 

아래는 추가로 찾아온 db 표입니다.

제가 조사해서 적은 것과는 조금 다르긴 하지만,

대체로 위험 구간은 70db를 넘긴 구간이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img(2).jpg

 

상기에서 정리해본대로 90db는 아무래도 장시간 듣기엔 상당히 큰 소리라고 정의할 수 있겠습니다.

 

다만 90을 기준으로 하는 대다수의 인이어, 헤드파이용 리시버들을 제대로 들으려면 결국

90~ 그 이상으로 제품을 리뷰해야만 하겠지요.

 

실제로 국내외 전문 리뷰어들은 모두 청취 볼륨을 상당히 높게 틀어서 듣는다고 합니다.

보다 정확한 평가를 위해서겠지만 결국 지속적으로 청력 손상에 노출이 된다는 점이 문제가 되겠네요.

 

제 경우 영디비 활동 초기에는 그래도 리뷰를 좀 쓰고, 후기도 남겼는데

어느 순간 잘 안쓰게 되었습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습니다만

저는 평균 청취 볼륨 60~70db로 좀 작게 듣는 편입니다.

그 이상으로 볼륨을 올리면 귀가 따갑기도 하구요.

 

그러다보니 네임드, 소위 말하는 유명하신 황금귀 분들과 분명 듣는 소리에 차이가 있더군요.

그런 괴리에 대한 고민이 지속되다보니 결국 후기에 대해선 주저하게 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길게 적었는데 심플하게 제 의견을 추가로 정리해보자면,

 

1. 사람마다 듣는 청취 볼륨이 다르고 구조적인 차이가 있다.

2. 같은 db라도 차이가 있을 수 있으나, 리시버 평가의 권장 db와 개인 db는 차이가 있다.

 

그래서 저는 대체로 후기에 어느 볼륨에서 청취하고 있음을 명시는 하고 있습니다만

이 조차도 완전한 객관화는 좀 어렵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음향 후기가 참 어려운 장르라고 계속 생각이 드네요.

 

 

추가로 사족 하나 덧붙이자면, 

 

img(1).jpg

인간은 뇌의 구조상 오른쪽 귀로 받아들이는 것이 정보처리가 원활하다고 합니다.

저도 실제로 소음이 많은 구간에서 대화하려면 오른쪽 귀를 열고 왼쪽귀를 막는 편이 더 집중이 잘 되더군요.

 

이 내용을 왜 넣었냐구요? 그러게요?

 

보통 음감은 양쪽을 쓰는게 맞지만, 작업 등을 할땐 한쪽을 열게되기도 해서

집중할 수 있는 쪽은 오른쪽 귀가 아닌가? 하는 이야기를 담아봤습니다.

 

그럼 고찰은 이것으로 마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ReportShareScrap
카스타드 카스타드님 포함 24명이 추천

Comment 35

Comment Write
profile image
좋은 정보네요. 소리 크게 안듣기 위해서 많이 노력해야겠습니다.
11:48
24.05.29.
profile image
숙지니
하지만 성능 안나온다고 다시 볼륨을...
11:49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쏘핫
제 글의 이야기도 이게 주제긴 하죠. ㅎㅎ
12:1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쏘핫
근데, 또 즐기려면 어쩔수가...
13:01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숙지니
네 적당히 조절하면서 즐기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12:1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노린재와이어폼팁
아이폰에선 평균 db 측정 (건강)이 되긴 하더군요.
12:09
24.05.29.
profile image
노린재와이어폼팁
구글 픽셀 버즈, 에어팟은 현재 음압 모니터링 가능합니다.
12:55
24.05.29.
profile image
SunRise
그거 하나 땜에 에어팟 사기도 그렇네요 ㅜㅜ 중궈 친구들이 2만원대로 음압 모니터링 탑재 무선 이어폰 안 만들어주려나
13:48
24.05.29.
profile image
저도 낮춰듣는습관을 가져야할거같습나더 요즘 청력이 안좋아지는 느낌이...
11:51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배고파정말
너무 장시간 듣는 것도 해롭긴 하니까요.
12:09
24.05.29.
profile image
저도 귀 상할까봐 가급적 작은 소리로 들으려고 노력 중입니다ㅠㅋ
11:54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베르캄규
그게 맞긴 한데 또 너무 작으면 재미없는 것도 사실이죠. ㅎㅎ
12:08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플랫러버
건강 잘 챙기시길 바랍니다. :)
12:08
24.05.29.
profile image
로우파이맨최노인
변환효율의 문제가 끼어있어 자칫하면 저능률 드라이버만 고르게 될수도 있습니다. 요즘은 상향평준화라 제작사 의도에 가깝긴 하지만요 ㅎㅎ
13:0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로우파이맨최노인
울리기 어려운 에티 키즈 어떠세요? ㅎㅎㅎㅎㅎ
13:02
24.05.29.
profile image

와.... 이렇게 보니까 확 와닿네요 ㄷㄷ

12:57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COCT
의도한 부분이였는데 다행이네요. :)
13:02
24.05.29.
profile image
크게 들을 때 귀가 마취되는 느낌이 있어 요즘은 작게 듣습니다 ㅎㅎ
13:0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SunRise
네, 음감 오래하셔야죠. :)
13:02
24.05.29.

전 보유기기중 wf1000xm5가 음압 모니터링 기능이 있는걸로 아는데 어떻게 쓰는지 모르겠네요....

13:1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eoeoe
아마 앱내 기능에 있을텐데, 저도 지금 제품이 옆에 없어서
확인이 안되네요. ㅎㅎ
13:24
24.05.29.
표를 보아도 제가 어느 정도 db로 듣는지 감이 오지 않아 질문드립니다 ㅜㅜ
코원 플레뉴 D2(이어폰모드) + 에티모틱 ER4SR로 볼륨 60정도로 들으면 몇 db인지 혹시 아실까요?
플레뉴 D2만의 특성인지 모르겠습니다만 기존 샨링 M0로 들을때는 30~40도 충분했는데, 플레뉴는 50~60까지 올려도 오히려 작게 느껴져서요...
13:47
24.05.29.
profile image
곡예사
헤드폰은 스마트폰 마이크라도 갖다댈 수 있지만 커널형 이어폰은 측정기가 없으면 정확하게 알 수가 없어요. 그나마 최대출력에서 -몇dB 형식으로 볼륨을 표기하면 스펙 보면서 때려맞출 수 있는데, 0~99로 표기하는 볼륨은 사용하시는 출력기에 사인파 재생해서 멀티미터로 전압 찍어보고 이어폰 스펙 dB/V 항목에 대입해보는 수밖에 없습니다. 멀티미터는 피크값 기준이라서 거기서 -9dB 하시면 얼추 평균(RMS)값이 나옵니다. 다만 기준주파수라던가 가중치라던가 제조사마다 기준이 다르고 오차도 있어서 오래 들으시면 조금 더 낮추시는게 좋습니다.
18:51
24.05.29.
idletalk
감사합니다 :) 최대한 작게 들어야겠네요 ㅜㅜ
19:30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곡예사
idletalk 님께서 답변 주셨네요. :)
18:54
24.05.29.
profile image
최소 75dB 정도였던듯 한데 대부분 제조사들에서 그 이상으로 들어야
제작시 의도한 소리가 나기 시작한다고 했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결국 최상의 소리를 들으라면 더 높이 올려야 한다는 이야기인데...
조금 덜 좋은 소리를 듣는게 나은듯 합니다.
문제는 실제 듣는 소리의 크기를 알기 힘들다는 점 입니다.
측정기기랑 사람은 다르기 때문에
내 귀의 핏과 환경등에 의한 진짜 듣고 있는 소리 총량?을 알기 너무 힘들죠.
노켄을 쓰고 볼륨은 낮추라는 등의 이상한 소리도 문제고요.
조용한 환경에서 최대한 낮은 볼륨을 유지하는게 유일한 방법인듯 합니다.
17:15
24.05.29.
profile image
iHSYi
결과적으로 귀에 들어가는 음압만 낮추면 되는거라서 노캔이 있는게 청력 건강에 도움이 되긴 합니다.
18:54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iHSYi
네 약간 모자라게 듣는 것이 건강에 좋기는 하겠죠.
18:55
24.05.29.
profile image
정착용 차이 볼륨차이 청각편차가 있겠죠.
전 왼쪽귀가 좀 더 청각이 안좋은 편입니다 ㅋㅋ
20:03
24.05.29.
profile image
Gprofile Developer
타이거마스크
네 편차는 있을 수 밖에 없죠.
20:43
24.05.29.
profile image
크 음향커뮤니티에 꼭 필요한 좋은 정보글이네요 잘보고갑니다!
20:24
24.06.06.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access. Login
WYSIWYG

Report

"님의 댓글"

Are you sure you want to report this comment?

Comment Delete

"님의 댓글"

I want to Are you sure you want to delete?

Share

Permalink